부지런한 삶

오늘도 열심히 살았지만,
그래도 후회가 남는다.
과연 네가 바라는 일일까?

덧붙이는 말

가끔 한국인은 부지런히 일하면 자신의 반려도 그걸 인정해 주리라 여기죠. 하지만 많은 반려가 자신에게 충실한 것을 원하지, 직장 일에 '너무' 부지런하면 싫어한다더군요.
일중독 한국인은 일은 좀 줄일 필요가 있습니다.

'말의 나무 > 천일번제' 카테고리의 다른 글

[제290번제] 사랑이란? 156 - 현재형  (0) 2011.02.11
[제289번제] 불안  (0) 2011.02.10
[제288번제] 부지런한 삶  (0) 2011.02.09
[제287번제] 하늘  (0) 2011.02.08
[제286번제] 별  (0) 2011.02.07
[제285번제] 할 수 있을까?  (0) 2011.02.06
Posted by koc/SALM 트랙백 0 : 댓글 0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