난초 가꾸기

어떤 이가 야생 난초를 캐어 팔던 했다.
하지만 한두 달 뒤에는 어김없이 연락이 온다.

"난초가 죽어 버렸다."

사랑도 이와 같다.
그냥 두어도 잘 자라고, 꽃을 피우지만, 가꾸기는 어렵다.

덧붙이는 말

이 글은 1999년 9월 9일에 처음 작성했습니다.
Posted by koc/SALM 트랙백 0 : 댓글 0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