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279번제] 회의 (懷疑)

회의 (懷疑)

살아 있음에 대한 회의?

그런 건 없다.

살아 있기에 행복하다.

내일은 너를 볼 수 있을지도 모르니까.

덧붙이는 말

내 존재에 대한 의심으로 하루하루를 보내던 적도 있었죠.
지금 생각하면 참 어리석은 시절이기도 하고,
뭘 그리 빡빡하게 살았는지 모르겠네요.

'말의 나무 > 천일번제' 카테고리의 다른 글

[제281번제] 새로운 시작  (2) 2011.02.03
[제280번제] 그리움 - 3  (0) 2011.02.02
[제279번제] 회의 (懷疑)  (0) 2011.02.01
[제278번제] 악몽!  (0) 2011.01.31
[제277번제] 신의 죽음  (0) 2011.01.30
[제276번제] 생각  (0) 2011.01.29
Trackback 0 Comment 0
prev 1 ··· 224 225 226 227 228 229 230 231 232 ··· 996 next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