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277번제] 신의 죽음

신의 죽음

신은 죽었을까?

아니, 아직 살아 있다.

내가 죽이려 하기 전부터
많은 사람이 죽이려다 실패했으므로.

그리고
나의 소원을 아직 듣지 않았으므로.

덧붙이는 말

그러고 보면, 나도 반항기가 다분하다.
괜히 신에게 시비나 걸고 말이다.

'말의 나무 > 천일번제' 카테고리의 다른 글

[제279번제] 회의 (懷疑)  (0) 2011.02.01
[제278번제] 악몽!  (0) 2011.01.31
[제277번제] 신의 죽음  (0) 2011.01.30
[제276번제] 생각  (0) 2011.01.29
[제275번제] 진실  (0) 2011.01.28
[제274번제] 하늘아!  (0) 2011.01.27
Trackback 0 Comment 0
prev 1 ··· 224 225 226 227 228 229 230 231 232 ··· 504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