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치일'에 해당되는 글 3건

  1. 2010.08.29 [제101번제] 애국
  2. 2009.08.29 경술국치
  3. 2009.08.29 경술국치

[제101번제] 애국

애국

《공포의 외인구단》(2001년판)에 보면 애국에 대한 내용이 나옵니다. 뭐, 정확하게는 "강함"에 대한 이야기죠.

제13권

082.jpg 083.jpg 084.jpg 085.jpg

제14권

 187.jpg 188.jpg 189.jpg 

덧붙이는 말

오늘 8월 29일은 국치일입니다. 슬픈 날입니다. 다시는 이런 일이 있어서는 안 되겠죠.

p.s. 이현세 님처럼 진정한 우익만 한나라당에 꽉꽉 차 있다면 좋겠는데, 어찌된 일인지 친일파 후손이 득세하는 당이 한나라당입니다.

이 글은 스프링노트에서 작성되었습니다.

'말의 나무 > 천일번제' 카테고리의 다른 글

[제103번제] 왜?  (0) 2010.08.31
[제102번제] 나의 신  (0) 2010.08.30
[제101번제] 애국  (0) 2010.08.29
[제100번제] 별의 만남 3 - 거지별과 공주별의 만남  (0) 2010.08.29
[제99번제] 나의 고백  (0) 2010.08.28
[제98번제] 사랑이란? 60  (0) 2010.08.27
Trackback 0 Comment 0

경술국치

1910년 8월 29일은 대한제국 국권을 일본제국이 강탈한 날이다. 언제나 그렇듯이 언론에서는 이 사실을 거의 알리지 않는다. 아니 어쩌면 기억하지 말았으면 하는지도 모르겠다. 오늘 아침부터 지금까지 검색한 결과로는 연합뉴스의 기사 제99주기 국치일 '독립운동 선열합동추모대전'뿐이었다. 이것은 다음 검색, 네이버 검색, 네이트 검색 등에서도 같은 결과를 보여주었다. 결국 한국 언론은 이 날을 기념하려고도 않고, 나아가 전 국민이 잊기를 바란다고 나는 생각한다.

물론 며칠 전에 먼저 기사를 내보낸 곳도 있을 수 있다. 그러나 대부분 몇 년 전 기사였다. 그나마 다행이기는 하다. 그들도 기억했던 적은 있다는 말이니까.

혹시라도 지금이라도 알게 된 분들은 차분히 경술국치에 대해 생각해 보기를 바란다. 유대인이 아유슈비츠 등의 수용소에서 벗어나면서 했다는 명언을 기억하자.

용서는 하되 잊지는 말자.

우리가 반드시 머릿속에 담아두어야 할 말이다.

 

이 글은 스프링노트에서 작성되었습니다.

'이야기 > 왕미친놈의 흰소리' 카테고리의 다른 글

프리웨어 라이선스 이야기  (0) 2009.11.30
홍준표, 너나 잘하세요.  (0) 2009.10.16
경술국치  (0) 2009.08.29
사사오입  (0) 2009.07.23
블로거 시국 선언문  (0) 2009.06.10
이기주의자와 개인주의자의 결혼 이야기  (0) 2009.06.05
Trackback 0 Comment 0

경술국치

1910년 8월 29일은 대한제국 국권을 일본제국이 강탈한 날이다. 언제나 그렇듯이 언론에서는 이 사실을 거의 알리지 않는다. 아니 어쩌면 기억하지 말았으면 하는지도 모르겠다. 오늘 아침부터 지금까지 검색한 결과로는 연합뉴스의 기사 제99주기 국치일 '독립운동 선열합동추모대전'뿐이었다. 이것은 다음 검색, 네이버 검색, 네이트 검색 등에서도 같은 결과를 보여주었다. 결국 한국 언론은 이 날을 기념하려고도 않고, 나아가 전 국민이 잊기를 바란다고 나는 생각한다.

물론 며칠 전에 먼저 기사를 내보낸 곳도 있을 수 있다. 그러나 대부분 몇 년 전 기사였다. 그나마 다행이기는 하다. 그들도 기억했던 적은 있다는 말이니까.

혹시라도 지금이라도 알게 된 분들은 차분히 경술국치에 대해 생각해 보기를 바란다. 유대인이 아유슈비츠 등의 수용소에서 벗어나면서 했다는 명언을 기억하자.

용서는 하되 잊지는 말자.

우리가 반드시 머릿속에 담아두어야 할 말이다.

 

이 글은 스프링노트에서 작성되었습니다.

'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블로그 백업 및 점검  (4) 2009.11.20
문법 강조 적용했다  (0) 2009.11.10
경술국치  (0) 2009.08.29
[동칠, 이계 정착하기] 어라, 이건 뭐야?  (0) 2009.08.22
고달픈 넷째 달  (2) 2009.06.29
다사다난 셋째 달  (5) 2009.05.30
Trackback 0 Comment 0
prev 1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