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웃음'에 해당되는 글 11건

  1. 2011.09.01 [제494번제] 사랑이란? 282
  2. 2011.08.20 [제482번제] 사랑이란? 272
  3. 2011.07.28 [제458번제] 사랑이란? 252
  4. 2010.12.07 [제218번제] 사랑이란? 121
  5. 2010.11.26 [제207번제] 사랑이란? 110
  6. 2010.09.15 [제127~128번제] 내가 사랑하는 사람아! 3
  7. 2010.09.02 [제108번제] 만약... 10
  8. 2010.09.01 [제106번제] 만약... 9
  9. 2010.06.28 사랑이란? 18
  10. 2010.06.21 내가 사랑하는 사람아!
  11. 2010.06.20 사랑이란? 7

[제494번제] 사랑이란? 282

사랑이란

그대의 어여쁜 웃음을 따라 웃는 것.

허영만 님의 <동체이>

덧붙이는 말

이 글은 1999년 10월 9일 처음 작성했습니다.

'말의 나무 > 천일번제' 카테고리의 다른 글

[제496번제] 사랑이란? 284  (0) 2011.09.03
[제495번제] 사랑이란? 283  (0) 2011.09.02
[제494번제] 사랑이란? 282  (0) 2011.09.01
[제493번제] 사랑이란? 281  (1) 2011.08.31
[제492번제] 사랑이란? 280  (0) 2011.08.30
[제491번제] 내가 사랑하는 이  (0) 2011.08.29
Trackback 0 Comment 0

[제482번제] 사랑이란? 272

사랑이란

내 웃음이 맑다면, 듣기 좋고 보기 좋다면, 그것은 모두 그대 덕분이리라.

그대가 가르쳐 준 웃음이기에.

사랑이란?

내 웃음의 스승

덧붙이는 말

이 글은 1999년 9월 23일에 처음 작성했습니다.

'말의 나무 > 천일번제' 카테고리의 다른 글

[제484번제] 사랑이란? 274  (2) 2011.08.22
[제483번제] 사랑이란? 273  (0) 2011.08.21
[제482번제] 사랑이란? 272  (0) 2011.08.20
[제481번제] 사랑이란? 271  (0) 2011.08.19
[제480번제] 사랑이란? 270  (0) 2011.08.18
[제497번제] 사랑이란? 269  (0) 2011.08.17
Trackback 0 Comment 0

[제458번제] 사랑이란? 252

Love is

A smile even when she keeps you waiting.

사랑이란

기다리다 지쳐도 웃음을 잃지 않는 것.

덧붙이는 말

이 글은 1999년 9월 4일에 처음 작성했습니다.
그러나 기다리다 지쳐도 웃음을 잃지 않는 것이 아니다. 웃음밖에 남지 않은 거다. 그저 웃을 수밖에 없다. 그렇지 않으면 눈물이 나를 덮을 테니까. 어제도 오늘도 내일도 그저 웃을 수밖에!

'말의 나무 > 천일번제' 카테고리의 다른 글

[제460번제] 사랑이란? 254  (0) 2011.07.30
[제459번제] 사랑이란? 253  (0) 2011.07.29
[제458번제] 사랑이란? 252  (0) 2011.07.28
[제457번제] 사랑이란? 251  (0) 2011.07.27
[제456번제] 사랑이란? 250  (0) 2011.07.26
[제455번제] 사랑이란? 249  (0) 2011.07.25
Trackback 0 Comment 0

[제218번제] 사랑이란? 121

사랑이란

그대가 하품을 하면,
커피 대신 차를 내어주고,

그대가 웃으면,
마음이 따뜻해지는 숭늉을 내어주고,

그대가 화를 내면,
넋을 맑게하는 조용한 음악을 들려주는 것.

'말의 나무 > 천일번제' 카테고리의 다른 글

[제220번제] 사랑이란? 123  (0) 2010.12.09
[제219번제] 사랑이란? 122  (0) 2010.12.08
[제218번제] 사랑이란? 121  (0) 2010.12.07
[제217번제] 사랑이란? 120  (0) 2010.12.06
[제216번제] 사랑이란? 119  (0) 2010.12.05
[제215번제] 사랑이란? 118  (0) 2010.12.04
Trackback 0 Comment 0

[제207번제] 사랑이란? 110

사랑이란

사랑하는 그대가 너무 말이 없다면,
내가 그대에게 간지럼을 태워 억지로라도 웃게 하는 것.

'말의 나무 > 천일번제' 카테고리의 다른 글

[제209번제] 사랑이란? 112  (0) 2010.11.28
[제208번제] 사랑이란? 111  (0) 2010.11.27
[제207번제] 사랑이란? 110  (0) 2010.11.26
[제206번제] 사랑이란? 109  (0) 2010.11.25
[제205번제] 사랑이란? 108  (2) 2010.11.24
[제204번제] 사랑이란? 107  (0) 2010.11.23
Trackback 0 Comment 0

[제127~128번제] 내가 사랑하는 사람아! 3

이 글은 〈내가 사랑하는 사람아!〉라는 글의 원본입니다. 원래는 두 개의 글인데 하나로 합쳐서 〈내가 사랑하는 사람아!〉라는 글이 되었습니다. 그러니까 고등학교 때 쓴 글을 대학교 시절에 정리하여 만든 것이 바로 〈내가 사랑하는 사람아!〉라는 글이죠.

[127번제] 내가 사랑하는 사람아! 1

좋은 말이 있었는데,
내가 사랑하는 사람아!
내가 바라는 것이 있는데,
그대가 두 번 울 것을
한 번만 울게 하고 싶습니다.

그러면 슬픔도 그만큼 줄어들겠죠.

[128번제] 내가 사랑하는 사람아! 2

내가 사랑하는 사람아!
내가 바라는 것이 또 하나 있는데,
그대가 세 번 웃을 것을
네 번 웃게 하고 싶습니다.

그러면 기쁨도 그만큼 늘어나겠죠.

덧붙이는 말

참고로 제목이 "나의 사랑하는 사람아!"가 아닌 까닭은 그 글귀가 한국어 문법에 어긋나기 때문입니다.

이 글은 스프링노트에서 작성되었습니다.

Trackback 0 Comment 0

[제108번제] 만약... 10

If - 10

그대 웃음이
햇살처럼 따스하다면,
나, 양지에 누워
단잠에 취해 보리.

'말의 나무 > 천일번제' 카테고리의 다른 글

[제110번제] 사랑이란? 62  (0) 2010.09.04
[제109번제] 삐삐약어 1  (0) 2010.09.03
[제108번제] 만약... 10  (0) 2010.09.02
[제107번제] 애국 2  (1) 2010.09.01
[제106번제] 만약... 9  (0) 2010.09.01
[제105번제] 다이아몬드와 석탄  (0) 2010.09.01
Trackback 0 Comment 0

[제106번제] 만약... 9

If - 9

그대 웃음이
햇살처럼 밝다면,
나, 밤의 어둠을
두려워 않으리.

'말의 나무 > 천일번제' 카테고리의 다른 글

[제108번제] 만약... 10  (0) 2010.09.02
[제107번제] 애국 2  (1) 2010.09.01
[제106번제] 만약... 9  (0) 2010.09.01
[제105번제] 다이아몬드와 석탄  (0) 2010.09.01
[제104번제] 사랑이란? 61 - 이어주는 마음  (0) 2010.08.31
[제103번제] 왜?  (0) 2010.08.31
Trackback 0 Comment 0

사랑이란? 18

사랑이란?

누구나 아는 때 지난 우스갯소리를 그대가 말하더라도 기꺼이 웃어주는 것.

"큰 소리로!"

'말의 나무 > 천일번제' 카테고리의 다른 글

사랑이란? 20  (0) 2010.06.29
사랑이란? 19 - 이 세상에서 가장 슬픈 일  (0) 2010.06.29
사랑이란? 18  (0) 2010.06.28
얼마나 사랑하냐고요? 4 - 사랑의 크기  (0) 2010.06.28
얼마나 사랑하냐고요? 3  (0) 2010.06.28
사랑이란? 17 - 소금  (0) 2010.06.27
Trackback 0 Comment 0

내가 사랑하는 사람아!

내가 사랑하는 사람아!

한 번만 울게 하고 싶습니다.
그대가 두 번 울 것을.


그대가 세 번 웃을 것을
네 번 웃게 하고 싶습니다.

'말의 나무 > 천일번제' 카테고리의 다른 글

사랑이란? 8  (0) 2010.06.23
4444  (0) 2010.06.21
내가 사랑하는 사람아!  (0) 2010.06.21
사랑이란? 7  (0) 2010.06.20
사랑이란? 6  (0) 2010.06.20
사랑이란? 5  (0) 2010.06.20
Trackback 0 Comment 0

사랑이란? 7

구름 끼어 우울한 날
비를 기다리며 웃는 날
---------
일종의 역설이다.
가끔 생각해 본다.
그대가 죽어도 난 웃을 수 있을까?
바보 같지만 언젠가는 웃게 되리라 생각한다.

'말의 나무 > 천일번제' 카테고리의 다른 글

4444  (0) 2010.06.21
내가 사랑하는 사람아!  (0) 2010.06.21
사랑이란? 7  (0) 2010.06.20
사랑이란? 6  (0) 2010.06.20
사랑이란? 5  (0) 2010.06.20
그리움... 1  (0) 2010.06.19
Trackback 0 Comment 0
prev 1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