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출기'에 해당되는 글 8건

  1. 2010.10.15 [제161번제] 삐삐약어 7
  2. 2010.10.02 [제147번제] 삐삐약어 6
  3. 2010.09.20 [제133번제] 삐삐약어 5
  4. 2010.09.14 [제125번제] 삐삐약어 4
  5. 2010.09.11 [제121번제] 삐삐약어 3
  6. 2010.09.09 [제117번제] 삐삐약어 2
  7. 2010.09.03 [제109번제] 삐삐약어 1
  8. 2010.06.21 4444

[제161번제] 삐삐약어 7

삐삐 약어

4444 사랑하고, 또 사랑하고, 죽도록 사랑합니다.
4444 사랑하는 사람이 사랑하는 사람에게

95221 그대가 보고 싶어요. (그러니) 날 보러 와줘요.
9494 CUCI

덧붙이는 말

95221과 9494는 같은 겁니다. 하나는 한국어, 하나는 영어죠. 직접 해석을 해보시면 더 마음에 와 닿을 수도...

이 글은 스프링노트에서 작성되었습니다.

Trackback 0 Comment 0

[제147번제] 삐삐약어 6

삐삐 약어

0 원히

02 영원

002

012

0024 영원히 사랑해
0124 영원히 사랑해

0402 영원히 사랑해. 영원히!

0404 영원히 사랑해! 영원히 사랑해!

덧붙이는 말

오늘은 해석 못한 부분이 없네요. ^^a

이 글은 스프링노트에서 작성되었습니다.

'말의 나무 > 천일번제' 카테고리의 다른 글

[제149번제] 건달과 사람  (0) 2010.10.04
[제148번제] 끝없는 사랑 1  (0) 2010.10.03
[제147번제] 삐삐약어 6  (0) 2010.10.02
[제146번제] 키스  (0) 2010.10.01
[제145번제] 사랑을 버려서 사랑을 구한다?  (0) 2010.09.30
[제144번제] 사랑이란? 70  (0) 2010.09.29
Trackback 0 Comment 0

[제133번제] 삐삐약어 5

삐삐 약어

58

43

5543 오! 오! 사랑

586 너무나 사랑해

5844 오빠사랑하는 사람

11511556 I Miss You (난 네가 그리워)

덧붙이는 말

해석 못한 부분은 그냥 검은색으로 남겼습니다. 참고로 151155 부분의 해석에 대해서는 삐삐약어 2 문서를 보세요.

이 글은 스프링노트에서 작성되었습니다.

'말의 나무 > 천일번제' 카테고리의 다른 글

[제135번제] 만약... 13  (0) 2010.09.21
[제134번제] 우울  (0) 2010.09.20
[제133번제] 삐삐약어 5  (0) 2010.09.20
[제132번제] 별의 만남 6  (0) 2010.09.19
[제131번제] 나의 바람  (0) 2010.09.18
[제130번제] 꽃말모음 3  (0) 2010.09.17
Trackback 0 Comment 0

[제125번제] 삐삐약어 4

삐삐 약어

52

522 보고싶다. (SEE)

5222 우리 연인 되자

521000045 우리

535 모두 드리

5454 오빠, 랑해.

55102 보고 싶어.

덧붙이는 말

해석 못한 부분은 그냥 검은색으로 남겼습니다.

이 글은 스프링노트에서 작성되었습니다.

Trackback 0 Comment 0

[제121번제] 삐삐약어 3

삐삐 약어

0 영순위

0000 영순위 / 보고싶다

0041 Good Night Kiss!

0242

덧붙이는 말

해석 못한 부분은 그냥 검은색으로 남겼습니다.

이 글은 스프링노트에서 작성되었습니다.

Trackback 0 Comment 0

[제117번제] 삐삐약어 2

삐삐 약어

151155 MiSS ( = IVIiss ) / 그리워

119 불꺼 주세요.

21004 To 천사

2241000045 요.

덧붙이는 말

오랫만에 보니까 해석이 어렵네요. 거의 외계어 수준이군요.

이 글은 스프링노트에서 작성되었습니다.

Trackback 0 Comment 0

[제109번제] 삐삐약어 1

삐삐 약어

1004 천사

100024 많이 사랑해

1010235 사모해

1052 LOVE

1350 그대 없이는 못 살아.

덧붙이는 말

삐삐가 나오고 한동안 공중전화 앞에서 기다리는 사람이 많았죠. 아이러니하게도 휴대폰 보급의 1등 공신이 이 삐삐가 아닐까 생각합니다. 처음 휴대폰이 나왔을 때만 해도 삐삐와 휴대폰을 함께 들고 다니는 사람이 많았으니까요.

참고로 현재도 삐삐 서비스가 종료되지 않았답니다. 저에게도 삐삐가 있기는 한데, 너무 오래 사용하지 않아서 잘 동작하는지는 알 수가 없네요.

이 글은 스프링노트에서 작성되었습니다.

'말의 나무 > 천일번제' 카테고리의 다른 글

[제111번제] 만약... 11  (0) 2010.09.04
[제110번제] 사랑이란? 62  (0) 2010.09.04
[제109번제] 삐삐약어 1  (0) 2010.09.03
[제108번제] 만약... 10  (0) 2010.09.02
[제107번제] 애국 2  (1) 2010.09.01
[제106번제] 만약... 9  (0) 2010.09.01
Trackback 0 Comment 0

4444

4444

  • 원뜻 : 죽도록 미워하는 사람
  • 변형 1 : 사랑하는 사람이 사랑하는 사람에게
  • 변형 2 : 사랑하고, 또 사랑하고, 죽도록 사랑합니다.

 

4444
4444

4444

4444

해설

랑하고 또 랑하고, 도록 랑합니다.
도록 랑해도 다 이룰 랑이라면,
(차라리) 랑하다 으렵니다. 랑하는 람아!
랑하는 람이 랑하는 람에게.

덧붙이는 말

오래전 호출기(삐삐)에 메시지를 넣을 때 '4444'는 '죽도록 미워하는 사람'이라는 듯이었다. 그런데 누군가가 그것을 '사랑하는 사람이 사랑하는 사람에게'라고 변형하였죠. 저는 그것을 다시 '사랑하고, 또 사랑하고, 죽도록 사랑합니다.'라고 바꾸었습니다.

그러다가 보니 그 자체로 시(詩)가 될 수도 있겠다는 생각이 들어서 뚝딱 지은 시가 이것입니다. 4만 16개를 쓴 것이죠. 뭐, 이상은 저리 가라 할 만큼 이상한 시가 되었습니다만. 그런데 언제 지었더라?!

이 글은 스프링노트에서 작성되었습니다.

'말의 나무 > 천일번제' 카테고리의 다른 글

사랑이란? 9  (0) 2010.06.23
사랑이란? 8  (0) 2010.06.23
4444  (0) 2010.06.21
내가 사랑하는 사람아!  (0) 2010.06.21
사랑이란? 7  (0) 2010.06.20
사랑이란? 6  (0) 2010.06.20
Trackback 0 Comment 0
prev 1 next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