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E6'에 해당되는 글 3건

  1. 2010.02.28 만 1년째 - IE6을 죽이자! (4)
  2. 2010.02.13 블로그 꾸미기에 유용한 웹사이트 (2)
  3. 2009.11.11 IE6 No More 동참하기 (1)

만 1년째 - IE6을 죽이자!

오늘(2010년 2월 28일)은 블로그를 개설한 지 만 1년이 되는 날입니다. 1주년을 맞아 앞으로 인터넷 익스플로러 6은 전혀 지원하지 않기로 했습니다. 뭐, 지금까지도 굳이 적용하려고 노력한 적은 없지만요. ^^a

IE6으로 접속하면...

왕미친놈의 왕미친세상 : 안전 기원 메시지

왕미친놈의 왕미친세상 : 안전 기원 메시지


BLUEnLIVE's ZockrWorld : 구닥다리 웹브라우저 메시지

BLUEnLIVE's ZockrWorld : 구닥다리 웹브라우저 메시지

제 블로그BLUEnLIVE 님의 블로그에서는 위와 같은 메시지를 볼 수 있습니다.

그리고 도아 님의 블로그에서는 아래와 같이 댓글을 달 수 없습니다.

도아의 세상사는 이야기 : 댓글을 달 수 없다.

도아의 세상사는 이야기 : 댓글을 달 수 없다.

너무하다? 아니다! 당연하다!

Internet Explorer 6은 이미 나온 지 8년이나 된 웹브라우저로서 지나치게 오래 사용된 프로그램입니다. 사람으로 치면 이미 100세를 넘긴 초고령 프로그램입니다. 이미 수없이 많은 보안 문제를 일으킨 프로그램이지만, 단지 사람들이 많이 쓴다는 이유로 그것을 써야 할 이유가 있을까요?

저는 아니라고 생각합니다. 그저 많이 쓴다는 이유로 써야 한다면, "사람은 언젠가는 모두 다 죽기 때문에 지금 당장 다 죽어야 한다."라는 논리도 성립하기 때문입니다.

그리고 이런 것도 있답니다.

브라우저 체크 위젯

브라우저 체크 위젯

IE6 No More 캠페인의 일환으로 만들어진 브라우저 체크 위젯이랍니다. ^^a

IE6 장례식

관리 화면 - 센터에서 우연히 장례식에 대한 정보를 얻게 되었습니다.

IE6 장례식 글

IE6 장례식 글

심지어 IE6Funeral.com(IE6 장례식 사이트)도 있다고 합니다.

ie6 장례식 사이트

ie6 장례식 사이트

2010년 3월 1일 캘리포니아 마운틴뷰(Mountain View, California)에서 사망했다고 하며, 장례식 날짜는 3월 4일이라고 합니다. 참석하지 못하는 사람은 꽃을 보내라고(send flowers) 하네요. 헐~!

흠... 사망 원인은 일종의 노동 재해라는데... a workplace injury sustained at the headquarters of Google, Inc 랍니다.

참 재미있는 사람들이지요. ^^a

아무튼 사람을 증겁게 만드는 재주가 있네요.

참고 문서

내부 문서

외부 문서

이 글은 스프링노트에서 작성되었습니다.


'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이름이 바뀌었습니다.  (0) 2010.03.12
블로그 이사했습니다.  (0) 2010.03.09
만 1년째 - IE6을 죽이자!  (4) 2010.02.28
갑자기 왜 800명이나 방문했을까?  (0) 2010.02.18
블로그를 합쳐야 하나?  (2) 2010.02.14
내 블로그의 영문 이름은?  (0) 2010.02.08
Trackback 0 Comment 4

블로그 꾸미기에 유용한 웹사이트

최근 블로그에 들어 있는 배너 등을 다시 배치하려고 스킨을 만지고 있습니다. 그런데 좀체 마음먹은 대로 고치지 못하고 있습니다. 그래서 일단 구글링 등으로 알아낸 사이트를 소개하는 데서 그치고자 합니다.

추천 배너 배치

비록 블로그 개선 및 개편에는 성공하지 못했지만 여러 가지를 시험할 수 있었습니다. 도움을 얻은 사이트는 다음과 같습니다.

떠다니는 메뉴

관련 문서

내부 문서

외부 문서

이 글에 쓰인 웹페이지를 정리하면 다음과 같습니다.

이 글은 스프링노트에서 작성되었습니다.


Trackback 0 Comment 2

IE6 No More 동참하기

IE6 no more logo

Internet Explorer 6은 인터넷 세상을 좀먹는 벌레다.

이런 극언을 하신 BLUEnLIVE's ZocKrWorldBLUEnLIVE[각주:1]에게 감화되어 나도 달기로 했다. 이런이런, 갈수록 내가 ~빠가 되는 느낌인데.

아무튼 거기에 좀 더 미친 짓을 했다. 감히 원래 쓰인 글귀를 마음대로 고쳐버린 것이다. ㅡㅡ;;; 원래는 저작권법 위반이지만, 이 저작권법이 친고죄[각주:2]이다 보니 이런 미친짓을 해도 얼마간은 안심이다. 설마 그 사람들이 한국 사이트까지 보고는 고소를 하겠어. 이런 배 째라 정신으로 미친 짓을 했다. 고소하면 내가 잘못한 거니까 그에 대한 피해보상을 해 줄 수밖에 없을 테지만... ㅡㅡa

아무튼 원래의 배너는 다음과 같다.

IE-no-more-en.png

이것을 BLUEnLIVE 님이 한국어로 잘 옮겨 주셨다.

IE no more

저 그림을 클릭하면 자신의 블로그나 홈페이지에 저 배너 달기 코드를 얻을 수 있는 웹페이지로 이동할 수 있다.

저는 이것을 아래처럼 고쳤다.

아무튼 위와 비슷한 모양과 글귀를 보여준다. ^^a

이것의 코드는 다음과 같다.

[code html] [/code]

덧붙이는 말

허락 없이 글귀를 바꾸기는 했지만, 저 글귀는 내 진심이다.

내 주변에는 너무나 많은 컴맹이 있다. 그들 컴퓨터에는 백신이 악성코드가 한 집 두 살림을 차리고 있다. 그것을 볼 때마다 가슴이 아프다. 가끔 악성코드를 제거해 주면 아예 컴퓨터가 먹통이 되기도 한다. 그것은 악성코드가 너무나 많은 레지스트리를 건드리다 보니, 그것을 복구하는 과정에서 올바른 복구조차 못할 만큼 상황이 악화되어 있었기 때문에 발생한 문제이기도 하다. 또한 백신만 설치하고 업데이트를 하지 않아서 생긴 문제이기도 하다. 게다가 조금 불량한 사이트를 접속한 사용자의 잘못도 있다. 하지만 근본 문제는 애초에 악성코드가 설치되기 쉬운 웹브라우저에 있다고 생각한다.

아무튼 그들의 컴퓨터가 좀 더 안전해지기를...!

그리고 그밖에 다른 컴퓨터가 더 이상 피해를 입지 않기를...!

이 글은 스프링노트에서 작성되었습니다.


  1. ZocKr가 맞는 줄 알았는데, 블로그 이름 밑에 "BLUEnLIVE의 영화, 컴퓨터 그리고, 일상의 소소한 얘기"라는 말이 있었다. 이런 실수를...! 아무튼 죄송합니다, BLUEnLIVE 님! [본문으로]
  2. 친고죄 : 권리를 침해 받은 사람이 그 권리를 침해한 사람을 고소해야만 처벌할 수 있는 범죄 [본문으로]

'미쳐보자' 카테고리의 다른 글

알까기 2 - 알 없다  (2) 2009.11.26
알까기 1 - 알툴즈 까기  (28) 2009.11.18
IE6 No More 동참하기  (1) 2009.11.11
원령공주가 성인용이라고?  (6) 2009.06.07
50만 명과 16만 명  (3) 2009.05.30
아까운 사람이 죽었습니다.  (0) 2009.05.24
Trackback 0 Comment 1
prev 1 next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