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433번제] 사랑하는 이여!

사랑하는 이여!

사랑하는 이여!
저는 당신을 잊고자
한 달의 생각과 한 달의 고뇌를 하렸습니다.
우리를 살리겠다는 생각으로 나의 거짓을 숨기려 했습니다.
그러나 불현듯 울린 전화벨 소리에 깨달았나니•••
나, 그대를 사랑합니다.

1999. 8. 13.


iPhone 에서 작성된 글입니다.

'말의 나무 > 천일번제' 카테고리의 다른 글

[제435번제] 신을 보나니!  (0) 2011.07.05
[제434번제] 기회  (0) 2011.07.04
[제433번제] 사랑하는 이여!  (0) 2011.07.03
[제432번제] 사랑이란? 238  (0) 2011.07.02
[제431번제] 사랑이란? 237  (0) 2011.07.01
[제430번제] 사랑이란? 236  (0) 2011.06.30
Trackback 0 Comment 0
prev 1 ··· 69 70 71 72 73 74 75 76 77 ··· 504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