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439번제] 네가 보고 싶다.

네가 보고 싶다.

머리도 아프고, 몸도 아프고,
하늘엔 별 하나 없다.
(비오는 하늘엔 역쉬 별볼일 없쥐?)

네가 보고 싶다.

덧붙이는 말

이 글은 1999년 8월 21일에 처음 작성했습니다.
오늘(2011년 7월 9일)도 그날처럼 비가 오네요. ^^a

Trackback 0 Comment 0
prev 1 ··· 63 64 65 66 67 68 69 70 71 ··· 504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