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318번제] 고백 - 2

고백

언제나 사랑한다면,
난 지금 살아 있지 못할 테고,
지금 사랑하지 않는다면,
난 어제 죽었을 테요.

덧붙이는 말

정서한 것을 보니 제목이 "고백"이다. 그런데 분명 며칠 전에 이 제목을 썼다는 생각이 퍼뜩 들더라.
그래서 검색해 보고 꼬리표를 붙여 둔다.

'말의 나무 > 천일번제' 카테고리의 다른 글

[제320번제] 내 사랑이 거짓이라면  (0) 2011.03.13
[제319번제] 그린다.  (0) 2011.03.12
[제318번제] 고백 - 2  (0) 2011.03.11
[제317번제] 비 - 2  (0) 2011.03.10
[제316번제] 여신  (0) 2011.03.09
[제315번제] 신!  (0) 2011.03.08
Trackback 0 Comment 0
prev 1 ··· 184 185 186 187 188 189 190 191 192 ··· 504 next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