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이란

네가 뭔데 날 이렇게 초라하게 만드는 거야?

「그냥 평범한 사람입니다.」

네가 나보다 잘난게 뭐가 있어서…. 넌 목숨까지 바치는 열렬한 사랑을 하고 있는데, 난 왜 바람둥이한테나 매달리다가 그놈마저 잃어버린 불쌍한 신세냐고!?

「난 사랑밖에 할 줄 아는 게 없어! 그래서 그 사랑에 내 모든 걸 내맡기는 거야.」

사랑이란?

자기가 할 줄 아는 하나를 바치는 것.


덧붙이는 말

이 글은 1999년 9월 22일에 처음 작성했습니다.

'말의 나무 > 천일번제' 카테고리의 다른 글

[제480번제] 사랑이란? 270  (0) 2011.08.18
[제497번제] 사랑이란? 269  (0) 2011.08.17
[제478번제] 사랑이란? 268  (0) 2011.08.16
[제477번제] 사랑이란? 267  (0) 2011.08.15
[제476번제] 사랑이란? 266  (0) 2011.08.14
[제275번제] 사랑이란? 265  (0) 2011.08.13
Posted by koc/SALM 트랙백 0 : 댓글 0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