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무현 대통령 배너
BLOG main image
왕미친놈의 왕미친세상입니다. 미친 소리는 써도 되지만, 근거 없는 소리는 쓰면 안 됩니다.


Love is

Being reluctant to say goodbye.

사랑이란

헤어지기 싫은 것.
(안녕이라 말하기 싫은 것)

덧붙이는 말

이 글은 1999년 8월 31일에 처음 작성했습니다.

'말의 나무 > 천일번제' 카테고리의 다른 글

[제453번제] 사랑이란? 247  (0) 2011.07.23
[제452번제] 사랑이란? 246  (0) 2011.07.22
[제451번제] 사랑이란? 245  (0) 2011.07.21
[제450번제] 사랑이란? 244  (0) 2011.07.20
[제449번제] 사랑이란? 243  (0) 2011.07.19
[제448번제] 사랑이란? 242  (0) 2011.07.18
글쓴이는 koc/SALM입니다.
본문에 저작권에 대한 사항이 나타나지 않거나, 저작권이 BY-SA로 표기되어 있다면,
이 글은 GFDL로 공개한 글입니다.

사랑이란?

30일간의 생각.
거기서 바라는 안녕이라는 삶.

덧붙이는 말

딱히 30일로 정할 이유는 없지만, 이 글을 쓴 1999년 6월 13일 이후 약 30여일간 천일번제를 쓰지 않았다.

글쓴이는 koc/SALM입니다.
본문에 저작권에 대한 사항이 나타나지 않거나, 저작권이 BY-SA로 표기되어 있다면,
이 글은 GFDL로 공개한 글입니다.

사랑이란?

언제나….
어디서나….
네가 어떤 모습이더라도….

난 기억할 거야.
그때 그 모습 그대로….

안녕!
나의 친구여.

덧붙이는 말

이 시는 1999년 5월 25일에 지어졌다.

글쓴이는 koc/SALM입니다.
본문에 저작권에 대한 사항이 나타나지 않거나, 저작권이 BY-SA로 표기되어 있다면,
이 글은 GFDL로 공개한 글입니다.

잠이 들 제면

잠이 들 제면,

그대께 안녕을 말하지만,
정녕
잊지는 못했네라.

덧붙이는 말

'제'는 '적에'의 준말이다. 그래서 마지막에 '-면'을 붙이면 맞춤법에 어긋난다. 뭐, 그러려니 봐주면 좋겠다.

'말의 나무 > 천일번제' 카테고리의 다른 글

[제294번제] 그대는 제게 무엇입니까?  (0) 2011.02.15
[제293번제] 행복  (0) 2011.02.14
[제292번제] 잠이 들 제면  (0) 2011.02.13
[제291번제] 몸부림  (0) 2011.02.12
[제290번제] 사랑이란? 156 - 현재형  (0) 2011.02.11
[제289번제] 불안  (0) 2011.02.10
글쓴이는 koc/SALM입니다.
본문에 저작권에 대한 사항이 나타나지 않거나, 저작권이 BY-SA로 표기되어 있다면,
이 글은 GFDL로 공개한 글입니다.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1005)
스크립트 (22)
벌레와 팁 (126)
소프트웨어 (240)
하드웨어 (6)
이야기 (24)
말의 나무 (506)
미쳐보자 (22)
일기 (48)
아이폰 (10)

달력

«   2019/09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